• 최종편집 2022-01-21(금)
 

49068468.jpg

                                                                 사진출처=안산시

 

安山市は、「間接喫煙にさらされている未成年者の髪から、非喫煙者の3.2倍に達するニコチンが検出され、注意が必要である」と明かした。


「世界禁煙デー」(5月31日)を迎え、受動喫煙の深刻性を知らせるため、常緑樹保健所が、国立がんセンター喫煙指標検査室に依頼する形で5-6月に実施された毛髪ニコチン検査には、非喫煙者87人(成人55、未成年者32)が参加した。


検査の結果、全体の平均数値は、非喫煙者の平均数値である0.05ngの2.6倍である0.13ng로であることが分かった。


中でも未成年者の髪から検出されたニコチンの平均数値は、成人より0.06ng高い0.16ngという結果が出た。 これは非喫煙者の3.2倍に達する。


検査者の毛髪に蓄積されたニコチンを測定する毛髪ニコチン検査は、非喫煙者の間接喫煙被害数値を測定し、周辺に禁煙を誘導するためのもので、喫煙者は5.0以上、深刻な間接喫煙および少量の喫煙状態は2.0とみなす。


保健所の関係者は「受動喫煙が続けば、数値は増加することもあり、特に検査数値が平均以上の家庭に、受動喫煙の危険性を改めて知らせるとともに、保健所の禁煙クリニックへの登録を積極的に勧める予定だ」と述べた。


禁煙クリニックの運営に関する質問は、常緑樹保健所の禁煙クリニックに問い合わせるとよい。

 

 

 

(한국어 번역)

한국다문화뉴스=유미코 시민기자ㅣ안산시는 간접흡연에 노출된 미성년자 모발에서 비흡연자의 3.2배에 달하는 니코틴이 검출돼 주의가 당부된다고 밝혔다.


‘세계 금연의 날(5월 31일)’을 맞아 간접흡연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상록수보건소가 국립암센터 흡연지표검사실에 의뢰하는 방식으로 지난 5~6월 실시된 모발 니코틴 검사에는 비흡연자 87명(성인 55·미성년자 32)이 참여했다.


검사 결과 전체 평균 수치는 비흡연자 평균 수치 0.05ng/㎎의 2.6배인 0.13ng/㎎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미성년자의 모발에서 검출된 평균 니코틴 수치는 성인보다 0.06ng/㎎ 높은 0.16ng/㎎으로 조사됐다. 이는 비흡연자의 3.2배에 달한다.


검사자 모발에 축적된 니코틴을 측정하는 모발 니코틴 검사는 비흡연자의 간접흡연 피해 수치를 측정해 주변에 금연을 유도하기 위한 것으로, 흡연자는 5.0 이상, 심각한 간접흡연 및 소량의 흡연상태는 2.0로 본다.


보건소 관계자는 “간접흡연이 계속되면 수치가 증가할 수 있으며, 특히 검사 수치가 평균 이상인 가정에 간접흡연의 위험성을 재차 알리고, 보건소 금연클리닉의 등록을 적극적으로 권유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금연클리닉 운영과 관련된 궁금한 사항은 상록수보건소 금연클리닉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受動喫煙にさらされた未成年者の髪から非喫煙者の3.2倍ニコチン検出」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