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6(일)
 

파주시 6.jpg

                          사진출처=파주시 제공

 

한국다문화뉴스= 김관섭 기자ㅣ파주시는 캠프그리브스 내 ‘갤러리 그리브스’를 파주 임진각 평화곤돌라 방문객에게 9월 7일 개방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갤러리 그리브스 개방으로 통일대교로만 관람이 가능했던 캠프 그리브스를 곤돌라를 이용해 볼 수 있다.


캠프 그리브스는 한국전쟁 정전협정 후 미2사단 506보충대가 주둔해오다 1997년 미군의 철수 이후 2007년 8월 정부에 반환된 곳이다.


갤러리 그리브스는 경기관광공사가 기존 볼링장을 리모델링한 전시장으로, ‘두 개의 시간(TIME LOST, TIME REGAINED)’이라는 주제로 6.25전쟁과 관련된 작품들이 전시돼 있으며 2020년 JTBC방송 프로그램 비긴어게인의 촬영지이기도 하다.


갤러리 그리브스는 곤돌라 북측 탑승장 연결도로의 정상부인 캠프그리브스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으며, 개방시간은 평일(주말) 오전 10시부터~오후 5시 30분까지다.


코로나19로 내부 관람인원은 80명으로 제한하며, 매일 12시부터 10분간 방역으로 이용이 금지된다. 문화해설사가 배치돼 작품해설도 들을 수 있으며 해설시간은 하절기 오전 10시부터 오후5시, 동절기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다.


안승면 관광과장은 “갤러리 그리브스 건물 인근에 쉼터와 제1전망대가 있어 곤돌라 이용 관광객에게 휴식의 공간이자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해 곤돌라의 재방문을 유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기도와 국방부의 기부대 양여사업이 완료된 후 경기도와 협의를 통해 빠른 시일 내 캠프 그리브스까지 연계 관광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다문화 가족도 가보세요, 임진각 평화 곤돌라 관광객을 위한 '갤러리 그리브스' 개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