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0.4℃
  • 맑음서울 -1.2℃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조금울산 3.6℃
  • 맑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3.9℃
  • 구름조금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강화 -2.2℃
  • 구름많음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0.5℃
  • 구름많음강진군 3.0℃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수원시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이병삼경희한의원과 화목한 건강강연 성료

 

한국다문화뉴스 = 강성혁 기자 | 수원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유경선)는 지난 24일 센터 3층 대강당에서 이병삼경희한의원(원장 이병삼)의 이병삼 박사를 초빙해 직원 교육 및 상담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이번 교육은 이병삼 박사가 직접 센터를 방문하여 직원들을 대상으로 건강 정보와 체질 등을 알려주고, 사전 예진을 통해 직원들의 건강 상태를 확인 후 상담을 하는 시간으로 진행했다. 평소 자신의 체질이나 음식 등 궁금했던 사항을 자유롭게 질문하며 소통하고, 건강을 위한 스트레칭을 함께 해보며 즐기는 시간으로 강연 내내 화목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이병삼박사는 센터 직원들의 체계적이고 정성어린 환대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다음과 같이 소회를 밝혔다.

 

"제가 이번 건강강연을 위하여 방문하며 놀란 것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은 다문화 가족이 우리 나라에 계시다는 것이 었습니다. 이미 우리 사회는 이 분들이 아니면 유지될 수 없은 처지로서 서로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는 것이지요.

 

고국에서의 각자가 처한 사정과 상황에 의하여 자의반 타의반 이주해 오신 분들인데 이곳에서의 삶이 정말로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나라도 이들과 비슷하게 아픈 시절이 있었고, 지금도 우리보다 잘 사는 나라에 가면 우리 또한 편견과 차별에 시달릴 때가 있는데 이 분들은 오죽하겠습니까? 우리가 혹시라도 이분들에게 상처를 준다면 이러한 악행들은 언제든 몇 배의 부메랑이 되어 우리를 다치게 할 것입니다.

 

현재도 이 분들의 타향살이가 외롭고 힘든 것이 가슴 아픈 현실입니다. 여성들은 생계현장에서 일을 해야 하고 집에서도 남편이나 시댁에서 제대로 대접받지 못하며 학대나 폭력에 노출되어 있고, 자녀들을 누구도 제대로 돌보지 못하는 형편이라 모국어와 우리말 모두를 제대로 못하는 상황이고 영양이나 발육 상태도 매우 불량하다고 합니다. 센터뿐 아니라 민간 부문에서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한 영역이라고 생각 합니다.

 

저 또한 이번의 인연을 계기로 의료적인 부분에서 몸과 마음의 건강을 위해 힘 닿는데까지 도우려 합니다. 성경에는 예수님께서 “너희가 여기 있는 형제 중에 가장 보잘것 없는 사람 하나에게 해준 것이 바로 나에게 해준 것이다”라고 나옵니다. 자선, 연민, 동정보다는 이 분들이 우리 자신들과 동등한 하나의 인격체로서 당연히 존중받아야 할 것입니다."

 

한편 이병삼경희한의원은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해 있으며, 건강 정보와 소통을 위해 유튜브 '삼이형'을 이병삼 박사가 직접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