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4.4℃
  • 흐림대구 23.0℃
  • 흐림울산 22.0℃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2℃
  • 구름조금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3.7℃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경상도

외국인들의 남해체험, '농촌크리에이투어' 기대

 

한국다문화뉴스 = 김정해 기자 | 남해군과 남해군 농촌체험휴양마을 협의회(이하'남체협')가 지난 6월 14일부터 16일까지 외국인 인플루언스 20여 명을 초청해 제19회 남해마늘한우축제와 연계한 '농촌 크리에이투어 지원사업'을 시행했다.

 

이번 외국인 서포터즈 팸투어는 남체협과 민간여행사가 협업해 농촌체험마을과 지역축제를 연계한 체험 상품을 선보이기 위해 추진됐다.

 

남해를 찾은 외국인 서포터즈는 프랑스, 러시아, 중국 등 15개국에서 참여했다.

 

외국인 서포터즈들은 남해대교를 도보로 건너며 남해 일정을 시작했으며, 남해각에서 남해군농업기술센터 담당 공무원들과 한국농어촌 공사 관계자들의 환영을 받았다.

 

농촌크리에이투어 참가자들은 회룡마을에서 단호박 수확 체험을 했으며, 단호박을 활용해 스프, 수제비 등을 직접 만들어 시식하기도 했다.

 

이날 저녁에는 남해유배문학관 일원에서 개최된 마늘한우축제 행사장을 찾아 군민 및 관광객들과 함께 어울렸다.

 

외국인 서포터즈들은 이튿날 금산 보리암을 방문한 데 이어 선상 낚시 체험을 했으며 대국산성 해넘이를 감상했다.

 

마지막 날에는 미조 설리 스카이워크와 독일 마을을 둘러보며 2박 3일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참가자들은 남해의 자연환경과 특유의 농촌 풍경에 감탄을 쏟아냈다.

 

남해군과 남체협은 농촌크리에이투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남해군의 농촌 콘텐츠를 다각도로 홍보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