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5 (화)

  • 구름조금동두천 10.9℃
  • 맑음강릉 12.2℃
  • 맑음서울 12.1℃
  • 구름조금대전 10.2℃
  • 구름많음대구 12.8℃
  • 맑음울산 12.8℃
  • 구름조금광주 13.8℃
  • 구름조금부산 14.8℃
  • 구름많음고창 12.0℃
  • 맑음제주 16.3℃
  • 구름많음강화 10.0℃
  • 구름많음보은 10.9℃
  • 구름많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4.7℃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조금거제 9.6℃
기상청 제공

생활

최근 4주간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환자' 2배 증가

 

한국다문화뉴스 = 김가원 기자 | 질병관리청은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입원환자가 최근 4주간 약 2배 증가하고, 특히 소아를 포함한 학동기 아동(1~12세)이 입원환자의 79.6%를 차지하고 있어 소아 및 학령기 아동의 감염예방을 위한 개인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은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Mycoplasma pneumoniae)에 의한 급성 호흡기 감염증으로 제4급 법정 감염병이다. 우리나라의 경우는 3~4년 주기로 유행하고 있다.

 

임상 증상은 발열, 두통, 콧물, 인후통 등 감기와 비슷하나 통상적으로 감기가 7일 정도 증상발현을 보이는 반면 마이코플라스마 폐렴환자는 20일 정도로 오래 지속된다. 

 

또한, 주로 소아 및 학령기 아동, 젊은 성인층에서 유행하는 폐렴의 흔한 원인으로 환자의 기침, 콧물 등 호흡기 비말 또는 환자와 직접 접촉을 통해 감염될 수 있다.

 

같이 생활하는 가족이나 보육시설, 기숙사 등 집단시설로부터 전파가 일어나므로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등교·등원을 자제하고 집에서 휴식할 것을 권고 했다.

 

지영미 질병청장은 “학교나 유치원, 어린이집 등 공동생활을 하는 공간에서는 식기, 수건, 장난감등의 공동사용을 제한하고 소아, 학령기 아동들의 호흡기 증상 발생 여부를 관찰해 적시에 의료기관을 방문해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