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0.4℃
  • 흐림강릉 -0.1℃
  • 흐림서울 0.0℃
  • 대전 2.4℃
  • 대구 2.8℃
  • 울산 2.8℃
  • 광주 4.8℃
  • 흐림부산 4.6℃
  • 흐림고창 4.8℃
  • 제주 9.3℃
  • 흐림강화 -0.4℃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2.2℃
  • 흐림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2.3℃
  • 흐림거제 5.6℃
기상청 제공

경제

해외여행, 직구는 증가.. 국내 소비는 최대폭 하락

 

한국다문화뉴스 = 심민정 기자 | 지난해 해외여행과 해외직접구매(직구)가 폭증하고 내수가 20년만에 가장 큰 폭으로 낮아졌다.

 

코로나19 이후 제한되었던 해외여행이 늘고 고물가 상황이 지속되자 해외 직구 플랫폼을 다수 이용했기 때문이다. 한국관광공사 통계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2021년 해외여행 내국인 수는 122만 2000명이었으나, 지난해는 2030만 명으로 늘어 코로나19 직전인 2019년 2871만 4000명 대비 70%의 회복을 보였다.

 

통계청은 1일 2023년 연간 산업활동동향을 발표하며 재화의 소비 동향을 보여주는 소매판매 (불변지수)는 전년보다 1.4% 감소했다고 전했다. 해당 감소폭은 2004년(-3.2%) 이후 20년 만에 최대 감소폭이다.

 

반면, 해외에서 재화를 직접 구매하는 경향을 늘고 있다. 알리익스프레스나 테무 등 저가 사이트를 중심으로 중국과 일본 직구 플랫폼에서 구매량이 늘었다.